밤 10시에 빵을 굽는 가게란 이야기를 들었다. 

일본에서 밤 10시면 모든 가게가 문을 닫으려고 준비하는 시간이다. 
야심한 밤, 왜 그 빵집은 빵을 굽는 것일까.


밤 10시, 미츠와 베이커리는 빵을 굽는다
경영 서적 제목 같지만, 맛집 소개다.

도쿄여행의 목적은 이미 앞선 포스팅에서 여러 번 '자기반성', '자아성장' 등의 허울 좋은 이유를 설명했다. 그러나, 막상 여행 다녀온 사진을 보자면 이것은 '먹방여행'이 따로 없다. 먹기 위한 여행. 사실 줄기차게 먹긴 했다. 삼시 세끼 꼬박꼬박. 굳이 여행까지 와서 다이어트 운운한다면 스스로가 꼴불견일 것 같단 생각을 했다.


――

가이드에 나온 맛집은 가지 않는다

정확히 말하자면, 무계획이었다 보니 가이드 자체가 없었다. 어차피 타고난 방향치라 맛집을 찾아간다는 것 자체가 무리기도 했다. 그러니 가이드에 나와 있는 맛집, 관광객들에게 유명한 맛집은 자연스레 못 갔던 것이고 만나는 현지 지인들의 추천 맛집으로만 다녔다. 그러다 소개받은 곳이 미츠와 베이커리(みつわベーカリー)다.


간판에서부터 느껴지는 진한역사


밤 10시에 빵을 굽는 가게

처음엔 밤 10시에 문을 여는 빵집이라고 이야기를 들었다. 밤 10시에 문을 연다니. 골목길 헤매다 발견한 가게를 홀리듯 들어갔다 나왔더니 가게가 사라지고 없는, 그런 판타지 같은 이야기를 상상했다. 그러나 빵집에 도착하고 주인 할머니와 이야기를 하며 알게 된 사실은 문을 10시에 여는 것이 아니라 '빵을 10시에 굽는다'는 것. 가게는 오전에도 영업한단다.


――

역 뒤편 으슥한 골목으로 

이케부쿠로 역을 빠져나와서 구글맵 하나에 의지해 빵집을 찾아 나섰다. 방향치다 보니 5분도 안 걸릴 거리임에도 더 시간이 걸린 듯도 하다. 게다 '이런곳에?' 란 생각이 들거란 추천인의 이야기처럼 큰 길가가 아닌 골목 안으로 들어가야 빵집을 찾을 수 있다.


골목을 걷다 보면 저녁 장사에 나선 호스티스들과도 자주 마주친다. 괜스레 고개를 숙이게 되는 익숙하지 않은 풍경. 이 빵집은 어떤 곳이기에 캬바쿠라(キャバクラ)골목에 있는 것일까 의문이 들때 즈음 빵집에 도착했다. 


――

오래된 이 느낌, 엔틱이라고 표현할까



새롭지 않다. 맛있는 빵집이란 추천사에 머릿속으로 상상했던 반짝반짝한 그것과는 확연히 다르다. '엔틱'이라고 표현해야 할 것만 같은 파티시에의 동상부터가 그랬다. 뭐 맛집은 원래 이런 곳이니까라고 에둘러 생각하면서도 생각보다 훨씬 수수하기만 한 외관에 적잖이 당황한 건 사실이다. 

미츠와 베이커리 판매 1위, 메이플넛츠빵

외관만큼이나 수수한 내부, 게다 빵의 가짓수도 생각보다 적었다. 반겨주는 주인 또한 할머니다. 이곳은 그냥 봐도 꽤 오랜 시간 이곳을 지켜온 빵집임이 틀림없었다. 



“이 주변엔 밤장사를 하는 사람이 많거든.
그 사람들을 위해 그렇게 굽다 보니 시간이 그렇게 된 거지.”


왜 빵을 10시에 굽는지에 대해 묻는 나의 질문에 할머니는 ‘요루쇼바이(夜商売,한국식 표현으로 물장사를 칭하기도)’라는 표현을 들어 설명했다. 이곳을 찾아올 때 봤던 호스티스들 생각이 다시금 났다. 이 빵집은 낮 손님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늦은 시간 일을 해야 하는 이들을 위한 곳이기도 했던 것. 


――

늦은 밤, 허기진 이들을 채워주는 빵

그래서인지 모양도 맛도 화려함은 쏙 빼고 따뜻하단 느낌을 받는다. 크기도 큼직하다. 가격도 비싸지 않다. 이곳의 빵은 수수함 그 자체다. 그렇지만, 심신이 고단한 어떤 이들에게는 분명 영양 만점의 아주 따뜻한 빵임이 틀림없었다.

얇게 부드럽게 쌓인 페스트리층이 곱다


혼자서 먹기엔 제법 큰 빵을 하나 사 들고 나왔다. 이 집에서 가장 인기 있다는 메이플 너츠빵이다. 하얀 설탕이 빵 위에 발라져 있는 그냥 봐도 달달함이 물씬 풍기는 빵은 조금만 먹겠다는 의지와 달리 다음날 아침으로 다 먹어치워 버렸다. 든든한 한 끼 식사가 되어준 이 빵은 이케부쿠로를 가게 되면 또 가 봐야 할 나만의 맛집으로 기록될 것만 같다. 

늦은 시간까지 일하는 이들을 위한 따뜻함이 있는 곳, 
부지런히 돌아다니는 지친 여행자에게도 이 얼마나 달달한 위로였는지. 


덧. 한국에서 아직 이 빵집을 소개한 블로거가 없다. 고로 내가 일빠. 훗.



미츠와 베이커리(みつわベーカリー, MITSUWA Bakery)
위치 : 〒171-0014 豊島区池袋2-16-14
찾아가는 방법 : 이케부쿠로역 C1출구에서 도보로 약 3분
영업시간 : 08:00 ~ 2:00(월~토) / 09:00 ~ 1:00(일, 공휴일)

Copyright © 2016 신난제이유 / 사진 및 글에 대한 불펌을 금합니다.
오타 및 잘못된 내용의 수정과 관련해서는 언제든지 환영합니다.
Camera : Panasonic GX1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