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호텔리뷰

팬질은 호텔에서 - 신라스테이 서초 H.O.T.(점 잊으면 안 된다.)가 MBC 무한도전을 통해 17년 만에 뭉쳤다.끌어 오르는 팬심을 주체 못 한 나는 호텔(신라스테이 서초)을 예약하기에 이르렀다. ―― 텔레비전 없는 이의 팬심 내 자취방엔 텔레비전이 없다. 텔레비전을 멍하니 보는 시간이 아깝단 생각에 몇 해 전 이사하면서 처분했기 때문. 그래서 17년 만에 내 청춘을 불 싸지르게 한 그들이 모인다는 소식에 '본방사수'를 외치며 호텔을 예약했다. 17만 명이 응모했다는 콘서트에 갈 깜냥도 되지 않았으니 이렇게라도 팬질을 해야하니까. 녹차, 홍차, 커피가 티백으로 준비되어있다. / 아베다의 어매니티는 맘에 들어서 검색을 했을 정도. 무언가 '의미'를 부여하긴 했지만, 그래도 이왕이면 가성비를 따져서 묵기로 했다. 지난번 낙원장 실망 사태를..
낙원은 어디에 - 익선동, 낙원장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크다고 했다.그럼 기대를 하지 말아야 하는 걸까. 그렇다고 큰 기대를 한 것도 아니었는데 말이다.  ̄ ̄핫한 그곳, 익선동올해는 부지런히 여행을 다녀봐야겠단 생각으로 익선동을 찾았다. 서울이니 당일치기도 나쁘지 않지만, 조금 더 '여행'을 하는 기분을 살려 익선동에 있는 호텔에서 1박을 계획했다. 호텔은 익선동의 낡은 호텔을 리모델링해 만든 낙원장으로, 심심할 때 종종 보는 스테이폴리오를 통해 발견했다. 작은 호텔 특유의 분위기를 가진 카운터보통의 여행이 그러하듯 가고 싶은 장소가 곧 여행지로 결정이 되는데, 다른 이들이 '맛집'이나 '관광지'가 우선이 되는 것과 달리 나는 숙소, 즉 머무는 곳에 따라서 여행지로 선택된다. 이미 몇 차례 방문한 적 있는 익선동을 첫 나들이 장소로 잡은 ..
신난제이유배 호텔 어매니티 선발대회' 슈퍼스타 J' 최종결과 :: 호텔스토리 3편 연말연시가 되면 호텔도 사람들이 늘어난다. 호텔에서 어쩌다가 파티를 하는 것이 자연스럽게 되었는지 모르겠지만, 떠들썩하고 기분 좋은 그 순간을 기억하고 싶어서 그런 것은 아닐까란 생각이 들기도.그래서 준비한 (오랜만에 업데이트 되는) 일퍼센트매거진 12월 특집(?), 호텔스토리. 당신이 그다지 모르고 관심 없어 할 만한 호텔과 관련된 이야기를 준비했다. 대략 3부작으로.신난제이유배 호텔 어매니티 선발대회 "슈퍼스타 J"특집 호텔스토리 3편 호텔 어매니티, 좋아해요?호텔 이야기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것은 이미 사전 투표를 위해 포스팅한 적 있는 호텔 어매니티 선발대회이다.페이스북과 블로그 포스팅으로 사람들의 의견을 들었고 총 20분의 고마운 분들이 소중한 댓글을 달아주었다.사실 실제로 보는 것과 사진으로 보..
2013 내 맘대로 호텔 대상 :: 특집 호텔스토리 2편 연말연시가 되면 호텔도 사람들이 늘어난다. 호텔에서 어쩌다가 파티를 하는 것이 자연스럽게 되었는지 모르겠지만, 떠들썩하고 기분 좋은 그 순간을 기억하고 싶어서 그런 것은 아닐까란 생각이 들기도.그래서 준비한 (오랜만에 업데이트 되는) 일퍼센트매거진 12월 특집(?), 호텔스토리. 당신이 그다지 모르고 관심 없어 할 만한 호텔과 관련된 이야기를 준비했다. 대략 3부작으로. 2013 내 맘대로 호텔 대상특집 호텔스토리 2편 신난제이유 마음대로 호텔상 앞서 호텔 어매니티 투표와 관련해서 이번 한 해는 유난히 여행이 많았고 호텔에서 묵은 일이 잦았다는 이야기를 했다.그 좋은 호텔 일일이 소개해주지 못함을 슬퍼하며 이번에야말로 하나씩 떠올려 보겠다는 마음으로2013년 여행으로 고된 몸을 쉬어갈 수 있었던 그 멋진..